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LG, 부산 LG사이언스홀을 청소년 SW교육센터로 전환하기로
김디모데 기자  Timothy@businesspost.co.kr  |  2019-12-09 17:59:24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9일 부산진구 연지동 LG사이언스홀 앞에서 폐관에 반대하는 230여 개 시민단체 협의회가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LG가 부산 LG사이언스홀을 폐관하는 대신 청소년 대상 소프트웨어 교육센터로 전환해 운영하기로 가닥을 잡았다.

폐관에 반대하는 지역사회 여론의 영향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LG는 9일 부산진구에 운영하고 있는 LG사이언스홀을 리모델링해 2020년 하반기부터 가칭 LG 청소년 소프트웨어 교육센터로 시범운영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LG 청소년 소프트웨어 교육센터는 4차산업혁명시대에 청소년을 위한 코딩 기반 소프트웨어 교육을 제공하고 빅데이터, 자율주행, 증강현실(AR)·가상현실(VR) 등 미래 기술을 체험할 수 있는 첨단 교육 프로그램을 집중적으로 운영하게된다고 LG는 전했다.

LG는 부산지역 정보기술(IT)·소프트웨어 분야 경력 여성을 교육센터 강사로 육성해 사회 재진출 기회를 제공하고 LGCNS가 2017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청소년 소프트웨어 교육 프로그램 ‘코딩지니어스’도 접목하기로 했다.

11월 LG는 1998년 개관한 부산 LG사이언스홀을 12월27일까지만 운영하고 폐관한다고 발표했다. 그러자 지역사회는 일방적 결정을 철회하라고 반발해 왔다.

이날 부산지역 230개 단체로 구성된 ‘부산 LG사이언스홀 폐관 반대 운동단체협의회’는 LG사이언스홀 앞에서 폐관 반대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들은 LG가 폐관을 철회하지 않는다면 불매운동을 벌이겠다며 강경한 태도를 나타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LG이노텍 주가 3%대 상승, LG그룹 계열사 주가는 대체로 하락세
·  에어부산, 신형 항공기 4대 올해 도입해 중거리노선 본격 진출
·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반쪽 5G통신' 비난 벗어날 해법 찾기 분주
·  대림산업, 공동주택 설계에 스마트건설 '건설정보 모델링기법' 적용
·  KT 주식 매수의견 유지, "다음 CEO 내부승진은 경영 영속성에 긍정적"
·  텔레칩스 칩스앤미디어, 지능형 반도체 육성정책의 수혜기업으로 꼽혀
·  애플 CEO 팀 쿡 "증강현실이 향후 10년 이끌어, 인간관계 강화 기여"
·  [오늘Who] 홍원표, 삼성전자와 협업은 삼성SDS에게 일석이조
·  [Who Is ?] 홍원표 삼성SDS 대표이사 사장
·  [오늘Who] IBK기업 사태 풀리나, 윤종원 출근 위해 당정도 대화 가세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