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교보생명, 사회적 가치 창출 스타트업 지원성과 알리는 행사 열어
고두형 기자  kodh@businesspost.co.kr  |  2019-12-09 10:46:3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윤열현 교보생명 대표이사 사장(왼쪽 네 번째)이 6일 서울 종로구 교보생명 본사에서 열린 '2019 임팩트업 데모데이(Demo Day)'에서 고경환 홍합밸리 이사장(오른쪽 첫번째), 교보생명 임원, 임팩트기업 대표 및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교보생명>
교보생명이 한 해 동안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스타트업을 지원한 성과를 소개하고 앞으로 지원계획을 알렸다. 

교보생명은 6일 서울 종로구 교보생명 본사에서 ‘2019 세상에 임팩트를 더하자, 업(임팩트업)’ 2기 선발기업 3곳과 함께 데모데이(Demo Day)를 열었다고 9일 밝혔다. 

교보생명은 2기 임팩트기업의 성과를 공유하고 성장계획을 발표하기 위해 행사를 열었다. 

교보생명은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며 가치를 창출하는 임팩트기업에 꾸준히 투자하고 있다. 

지난해부터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 ‘홍합밸리’와 손을 잡고 ‘임팩트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임팩트투자는 사회나 환경에 긍정적 영향을 미치는 기업을 향한 투자를 뜻한다.

홍합밸리는 스타트업을 지원하는 재단법인이다.

교보생명은 올해 △미래세대 디지털 융복합 창의체험 교육을 지원하는 ‘유쾌한’ △3차원 펜, 증강현실(AR) 기반 역사교육 콘텐츠를 개발하는 ‘체험왕’ △아동양육시설 및 보호종료 청소년 대상 디자인 교육을 지원하는 ‘소이프스튜디오’ 등 임팩트기업 3곳을 선발했다. 

교보생명은 임팩트기업 3곳에 법무, 투자, 마케팅 등 멘토링뿐 아니라 그로스해킹(빅데이터를 활용한 소비자 분석과 분석을 바탕으로 한 마케팅 전략), 사업계획서 작성 등 교육을 지원하고 네트워킹 프로그램도 제공했다. 

임팩트기업과 함께 미래세대 인재양성을 위한 ‘교보드림메이커스’ 프로젝트를 진행해 사회적 임팩트를 만드는 데 힘을 보탰다. 청소년들이 건강한 사회인으로 성장하기 위해 필요한 역량을 갖출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교육도 진행했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임팩트업은 임팩트기업에 실질적 컨설팅과 투자를 집행해 성장 발판을 마련해 주기 위한 것”이라며 “어린이, 청소년들에게 교육을 지원하는 임팩트기업을 많이 육성하는 것이 ‘국민교육진흥’이라는 교보생명의 창립이념을 실천하는 길”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두형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SK하이닉스, 매주 하루 구내식당 닫고 코로나19 피해 지역상권 이용
·  삼성생명 예정이율 인하로 보험료 인상효과, 한화생명 교보생명도 검토
·  SK그룹 경영헌장 SKMS에 '행복경영' 담아, 최태원 "나침반 삼는다"
·  한국투자증권, 태광실업 상장 미뤄져 CJ헬스케어 상장 흥행 절실하다
·  미래에셋대우,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상장주관 따내 자존심 회복할까
·  '윤종원체제' 마지막 퍼즐, IBK기업은행 전무 놓고 김성태 최현숙 경쟁
·  삼성생명 순이익 7년 만에 1조 이하, 전영묵 순이익 회복 팔 걷어붙여
·  [오늘Who] 이학상, '신창재 신뢰'에 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 흑자 절실
·  [Who Is ?] 신용길 생명보험협회 회장
·  공모리츠시장 커져, 미래에셋대우 지분투자로 상장주관 적극 진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