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정치·사회
문재인 긍정평가가 4개월 만에 부정평가 추월, 지지율 48%로 올라
안정문 기자  question@businesspost.co.kr  |  2019-12-06 15:37:5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한국갤럽이 6일 발표한 문재인 대통령 직무 수행 평가 결과.<한국갤럽>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지지도가 48%로 오르며 4개월 만에 긍정평가가 부정평가를 앞질렀다.

여론 조사기관 한국갤럽이 6일 내놓은 ‘12월 1주차 문 대통령의 대통령 직무 수행 평가(주중 집계)’에 따르면 응답자의 48%가 '문 대통령이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대답했다. 전주 조사보다 2%포인트 상승한 것으로 집계됐다.

'국정 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1%포인트 내린 45%로 조사됐다.

긍정평가가 부정평가를 앞선 것은 8월 2주차 이후 4개월 만이다.

정치성향이나 연령대, 지역 등 계층별로 긍정 응답률의 변화를 살펴보면 보수층, 중도층, 30대, 40대, 60대, 서울, 부산 울산 경남, 인천 경기권, 광주 전라도에서 상승한 반면 진보층, 50대, 대전 세종 충청권, 대구 경북에서 하락했다.

대통령 직무 수행을 놓고 긍정적으로 평가한 응답자들은 이유를 묻는 질문에 '외교 잘함(20%)‘, '복지 확대(7%)’, '전반적으로 잘한다(6%)', '최선을 다함/열심히 한다(6%)', '북한과의 관계 개선(6%)', '소통 잘한다(6%)', '서민 위한 노력'(5%), '주관·소신 있다(3%)' '개혁/적폐청산/개혁 의지(3%)' 순으로 대답했다.

정당 지지율을 살펴보면 더불어민주당은 40%로 지난주보다 2%포인트 올랐다. 자유한국당은 21%로 2%포인트 떨어졌다.

정의당의 지지율은 지난주보다 1%포인트 오른 10%, 바른미래당의 지지율은 1%포인트 상승한 6%로 조사됐다. 우리공화당의 지지율은 0.5%포인트 내린 0.5%, 민주평화당의 지지율은 0.1% 오른 0.4%로 집계됐다.

이번 여론조사는 한국갤럽 자체 조사로 3일부터 5일까지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7209명에게 통화를 시도해 최종적으로 1006명의 응답을 받아 이뤄졌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한국갤럽 홈페이지(https://www.gallup.co.kr/)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http://www.nesdc.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안정문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신격호 빈소에 이재용 손경식 이재현 이낙연 정재계 인사 조문행렬
·  한수원, 월성원전 1호기 경제성 평가 조작의혹으로 폐쇄 순탄치 않아
·  안철수, 현충원 참배 뒤 "선거 자체에 관한 깊은 고민 아직 없다"
·  황교안, 비례대표 위한 미래한국당 놓고 "야합세력 꼼수에 대응"
·  윤종원 IBK기업은행장 출근 언제 하나, 노조 취임 뒤 18일째 출근저지
·  민주당 지지율 38.4%로 떨어져, 한국당은 32.7%로 올라
·  문재인 지지율 45.3%로 떨어져, 모든 이념층에서 긍정평가 하락
·  [Who Is ?] 문재인 대통령
·  [오늘Who] GS건설 소그룹으로 서나, 임병용 건설 외 사업으로 진격
·  [Who Is ?]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1)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박한희
(219.250.45.228)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9-12-07 03:49:04)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