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정치·사회
이낙연 “한반도 평화 정착 위해 미국과 북한의 결단 필요”
은주성 기자  noxket@businesspost.co.kr  |  2019-12-04 12:22:14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이낙연 국무총리가 4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9 서울평화회의'에서 축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낙연 국무총리가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해 미국과 북한이 대화에 다시 나서야 한다고 바라봤다.

이 총리는 4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9 서울평화회의’에서 축사를 통해 “미국과 북한의 실무협의가 재개되고 북미 정상회담이 다시 열려야 할 것”이라며 “북한과 미국의 결단을 요망한다”고 말했다.

그는 “북한은 다시 미사일과 방사포를 쏘고 있고 미국 대통령은 북한 비핵화를 압박하며 무력 사용을 언급했다”며 “한반도 상황을 이대로 방치해서는 안 된다”고 덧붙였다.

한반도의 평화를 지키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태도를 보였다.

이 총리는 “한국은 북한과 대화를 유지하며 평화정착과 비핵화를 이루기 위해 인내하며 노력할 것”이라며 “한반도가 동아시아의 화약고에서 평화의 발신지로 변모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그는 “평화는 얻기도 어렵고 지키기도 어렵지만 평화를 포기할 수도 없고 포기해서도 안 된다”며 “모든 지혜를 모아 평화를 얻고 지켜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국과 미국을 비롯한 동맹국가들 사이 존중이 필요하다고 봤다. 이는 미국의 방위비 분담금 인상 요구와 관련된 것으로 풀이된다.

이 총리는 “한국은 동맹국과 우방국을 존중하며 협력하려고 최대한 노력하고 있다”며 “한국의 동맹국과 우방국도 한국을 존중하며 모든 문제에 공정하고 합리적으로 대처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은주성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문재인 “한반도 평화는 강한 국방력이 뒷받침돼야”
·  LG하우시스, 미국 주방과 욕실 전시회에서 인조대리석 신제품 공개
·  롯데케미칼, 미국 주방과 욕실 박람회 참가해 인조석재 홍보
·  LG전자, 미국에서 무선이어폰 'LG 톤 프리' 내놓고 글로벌 공략
·  SK바이오팜 수면장애 신약 유럽에서 판매 가능, 조정우 "신약 확대"
·  LG전자, 미국 주방과 욕실 전시회에서 프리미엄 빌트인가전 공개
·  삼성전자, 미국 주방과 욕실 박람회에서 스마트 가전제품 알려
·  [오늘Who] 서정진, 셀트리온 은퇴해도 새사업 '원격진료'는 쥔다
·  [Who Is ?] 강기정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정무수석비서관
·  셀트리온 주식 매수의견 유지, "올해 분기마다 실적개선 가능"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