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정치·사회
박근혜 78일 만에 서울구치소 재수감, 성모병원 어깨 치료 끝나
이정은 기자  jelee@businesspost.co.kr  |  2019-12-03 15:50:3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박근혜 전 대통령이 서울구치소에 다시 수감됐다. 박 전 대통령은 그동안 외부병원에서 어깨수술을 받고 치료 중이었다.

3일 법무부는 오후 1시45분께 서울 반포동 서울성모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던 박 전 대통령을 경기 의왕시에 있는 서울구치소에 재수감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이 탑승한 호송차가 3일 오후 서울성모병원을 빠져나가고 있다. <연합뉴스>

박 전 대통령이 다시 수감된 것은 9월16일 어깨수술을 위해 서울성모병원에 입원한 지 78일 만이다.

법무부는 "담당 전문의의 소견 등을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법무부는 9월 박 전 대통령이 어깨 관절 부위를 덮고 있는 근육인 회전근개가 파열돼 왼쪽 팔을 거의 쓰지 못하고 있는 점을 고려해 서울성모병원에 입원시켰다. 박 전 대통령은 입원한 뒤 수술을 받고 재활치료를 해왔다.

박 전 대통령은 올해 4월과 9월 두 차례에 걸쳐 '경추 및 요추 디스크 증세' 등을 이유로 형집행정지 신청을 냈으나 모두 기각됐다.

서울구치소로 복귀한 뒤에는 통원치료를 받을 것으로 전해졌다.

박 전 대통령은 2017년 3월31일 구속 수감돼 입원 전까지 2년 5개월 동안 구치소 생활을 했다. 이 기간 허리디스크 등 지병 관련해서는 서울성모병원 등에서 외부진료를 받거나 한의사가 구치소를 방문해 치료를 받았다.

박 전 대통령은 옛 새누리당 공천에 개입한 혐의로 지난해 11월 징역 2년이 확정된 기결수 신분이다. 파기환송심이 진행 중인 국정농단사건으로 2심에서 징역 25년을 받았다.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를 지원받은 혐의로는 2심에서 징역 5년을 받았지만 11월28일 대법원이 일부 무죄 판단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에 돌려보내면서 형량이 늘어날 가능성이 커졌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정은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추미애 "검찰의 최강욱 기소는 절차 위반 소지있어, 감찰 필요성 확인"
·  추미애 검찰 중간간부도 대폭 물갈이, 윤석열과 갈등구도 더 깊어져
·  법무부 검찰인사 실시, 조국과 청와대 수사지휘 차장검사 모두 교체
·  법무부, 검찰 직접수사부서 줄이는 직제개편안 시행 확정
·  추미애, 검찰간부 ‘상갓집 항명’에 “장삼이사도 안 할 부적절한 언행”
·  국회의원 43명 "삼성 준법위가 이재용 양형 심리에 영향 줘서는 안돼"
·  한국당 정종섭 총선 불출마 밝혀, 대구경북 의원으로는 첫 선택
·  [Who Is ?] 박근혜 전 대통령
·  [오늘Who] 이재용, '함께 성장' 기치로 삼성전자 갈 길의 고민 담다
·  [Who Is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