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기아차 안전사양 강화한 2020년형 레이 내놔, 가격은 1350만 원부터
남희헌 기자  gypsies87@businesspost.co.kr  |  2019-12-03 11:37:0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기아자동차가 ‘2020년형 레이’를 출시했다.

기아차는 3일 다양한 안전사양과 고객 선호의 편의사양을 적용해 상품성을 높인 2020년형 레이를 내놨다고 밝혔다.
 
▲ 기아자동차 '2020년형 레이'.

전방충돌 방지보조와 차로이탈 방지보조, 운전자 주의경고 등 첨단 운전자 보조시스템(ADAS)을 묶은 ‘드라이브와이즈’ 옵션을 모든 트림(세부사양 등에 따라 나뉘는 일종의 등급)에서 선택할 수 있다.

프로젝션 헤드램프와 LED리어콤비네이션 램프, 블랙 럭셔리 알로이휠 등이 포함된 ‘스타일패키지’와 전자식 룸미러와 운전석 전동식 허리지지대, 2열 열선 시트 등이 포함된 ‘컨비니언스패키지’도 모든 트림에서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다.

2020년형 레이에는 컬러 LCD클러스터가 적용됐다. 8인치 디스플레이 오디오와 8인치 스마트 내비게이션을 ‘멀티미디어패키지’로 선택할 수 있다.

주력 트림인 럭셔리 트림에는 2열 6:4 분할·슬라이딩 시트와 러기지 언더 트레이가 기본으로 적용돼 공간 활용성이 높아졌다.

2020년형 레이의 판매가격은 가솔린모델 기준으로 △스탠다드 1350만 원 △럭셔리 1470만 원 △프레스티지 1570만 원이다. 밴 모델(공간성을 확장한 모델)은 △스탠다드 1260만 원 △럭셔리 1300만 원 △스페셜 1345만 원이다. [비즈니스포스트 남희헌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기아차, 박한우 의지 실어 소형SUV 셀토스로 러시아에서 선두 추격
·  "현대차 기아차, 우한 폐렴으로 중국에서 사업 차질 빚을 가능성 낮아"
·  현대건설 영업이익 1조 달성할까, 박동욱 해외사업 원가율 솜씨에 달려
·  삼성디스플레이 퀀텀닷디스플레이 전담조직 신설, 팀장에 최주선
·  LG이노텍 주가 3%대 상승, LG그룹 계열사 주가는 대체로 하락세
·  외국언론 “모토로라 폴더블폰 ‘레이저' 미국에서 2월6일 출시”
·  [CEO톡톡] LG디스플레이 돌파구는 대규모 투자, 정호영 길을 찾을까
·  [오늘Who] 현대건설 해외수주 늘린 박동욱, 수익성 높이기는 남았다
·  [Who Is ?] 김기남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
·  NH투자증권, SK바이오팜 신약 성과로 상장흥행 기대 커져 반갑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