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Who Is?
툴젠 대표에 이병화, 김종문과 각자대표체제 구축
나병현 기자  naforce@businesspost.co.kr  |  2019-12-02 17:17:0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이병화 툴젠 부사장이 툴젠 대표이사로 선임됐다.

툴젠은 경영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김종문 단독대표이사체제에서 김종문, 이병화 각자대표이사체제로 변경한다고 2일 밝혔다.
 
▲ 이병화 툴젠 각자대표이사.

이 대표는 연세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해 한국장기신용은행과 국민은행에서 근무했다. 

2000년부터는 생명공학기업 마크로젠으로 자리를 옮겨 대표이사에 올랐고 마크로젠의 자회사인 엠지메드 대표이사도 역임했다.

이 대표는 2018년 3월 툴젠 부사장으로 영입됐다.

이 대표는 개방형혁신(오픈이노베이션)과 자회사 설립, 인수합병(M&A) 등을 두루 경험한 인물로 꼽힌다.

이 부사장의 대표이사 선임은 툴젠의 인수합병 혹은 상장을 위한 인사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KB국민은행, '우한 폐렴' 관련 비상대책위와 종합상황반 운영
·  [오늘Who] 서정진, 셀트리온 3사 합병 위해 넘어야 할 관문은 뭘까
·  KB국민은행 알뜰폰 '리브엠' 가입자 93% 이상은 무제한 요금제 선택
·  KB국민은행 방탄소년단 효과 '톡톡', 윤종규 '도전과 혁신'에 애정 가득
·  대림산업 지분 늘린 국민연금, 이해욱 이사 연임 안건 어떻게 처리할까
·  이부진 이혼소송 완승, 대법원 "임우재에게 재산분할 141억" 확정
·  NH투자증권, SK바이오팜 신약 성과로 상장흥행 기대 커져 반갑다
·  [오늘Who] 임종석, 민주당 삼고초려에 호남 선거운동 지휘 맡나
·  경쟁사 균주분쟁은 휴젤에게 기회, 손지훈 중국진출 위해 공격 앞으로
·  비트코인이 '디지털 금'으로 자리잡나, 우한 폐렴'에 금 시세와 동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