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SK텔레콤, 인천시 '철도통합 무선통신서비스(LTE-R)' 사업 수주
공준호 기자  junokong@businesspost.co.kr  |  2019-12-02 11:38:0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SK텔레콤이 인천시 ‘철도통합 무선통신서비스(LTE-R)’의 구축 사업자로 선정됐다.

SK텔레콤은 11월29일 인천도시철도 송도랜드마크시티역 철도통합 무선통신서비스 구축계약을 인천시와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 SK텔레콤이 인천시의 '철도 통합 무선 통신 서비스(LTE)' 구축 사업자로 선정됐다. < SK텔레콤 >

인천시가 조달청에 보고한 자료에 따르면 이 사업은 약 50억 원 규모다.

철도통합 무선통신서비스(LTE-R)는 LTE 통신기술을 철도에 적용하는 기술이다. 

SK텔레콤은 “철도통합 무선통신서비스를 적용하면 무선관제실, 기관사, 역무원, 구조요원 등이 많은 정보를 동시에 주고받을 수 있다”며 “새로운 통신서비스를 통해 지하철 운행 안전성과 편의성이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SK텔레콤과 인천시는 먼저 1·2호선 전체를 아우르는 철도통합 무선통신서비스 주제어장치(EPC)를 포함하는 중앙통제시스템을 인천교통공사 중앙관제실에 만든다.

또 국제업무지구역(송도6역)에서 송도랜드마크시티역(송도7역)까지의 본선 구간에는 철도통합 무선통신서비스 송·수신 설비를 설치하고, 신설 정거장에는 철도통합 무선통신서비스 관제설비와 정거장 설비를 설치할 계획을 세웠다. 준공 목표기한은 2020년 12월 말이다.

최일규 SK텔레콤 B2B사업단장은 "지하철 재난상황에 철저히 대비하려면 국가재난안전통신망과 연계되는 철도통합 무선통신서비스 구축이 필수적”이라며 “오랜 기간에 걸쳐 축적해 온 최고의 이동통신 기술력으로 완벽한 철도통합 무선통신서비스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공준호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SK텔레콤, SK브로드밴드-티브로드 합병법인 4월30일 출범하기로
·  IPTV 약정 끝난 뒤 재약정과 통신사 갈아타기 어느 쪽이 유리한가
·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반쪽 5G통신' 비난 벗어날 해법 찾기 분주
·  삼성전자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 각자대표이사 후계구도 가시화됐다
·  아이폰 올해 판매호조 예상, 삼성전자 SK하이닉스 LG이노텍에 호재
·  [오늘Who] 인천 '붉은 수돗물' 로 박남춘의 행정능력 의구심 더 커져
·  [Who Is ?] 박남춘 인천광역시 시장
·  NH투자증권, SK바이오팜 신약 성과로 상장흥행 기대 커져 반갑다
·  [오늘Who] 임종석, 민주당 삼고초려에 호남 선거운동 지휘 맡나
·  경쟁사 균주분쟁은 휴젤에게 기회, 손지훈 중국진출 위해 공격 앞으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