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교보생명, 청소년 교육프로그램 ‘미래세대 인재양성 프로젝트’ 시작
이현주 기자  hyunjulee@businesspost.co.kr  |  2019-11-26 11:02:0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교보생명은 4차 산업혁명을 주제로 하는 청소년 교육기부 사회공헌사업 ‘미래세대 인재양성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교보생명>
교보생명이 청소년들에게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교보생명은 4차산업혁명을 주제로 하는 청소년 교육기부 사회공헌사업 ‘미래세대 인재양성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미래를 이끌 청소년들이 사회인으로서 필요한 역량을 갖출 수 있도록 다양한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교육은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3D프린터 운용기능사 양성 프로그램과 초등학생 및 중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정보통신기술(ICT) 기반 창의융합형 체험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하반기 400여 명의 청소년에게 제공할 계획을 세웠다. 

교보생명은 4차산업혁명 관련 분야에 관심있는 학생을 선발해 필기 및 실기 교육비, 시험비 등도 지원하기로 했다.

창의융합형 체험교육도 진행한다.

교육에 참여한 청소년들은 3D펜, 3D프린터앱 등을 직접 만들고 체험해볼 수 있다. 콘텐츠 크리에이터를 꿈꾸는 청소년들을 위해 촬영장비를 직접 써보고 영상을 만들어보는 시간도 마련돼 있다.

차경식 교보생명 교보다솜이지원센터장은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더 많은 청소년이 4차산업혁명시대에 창의적 인재로 성장할 수 있길 바란다”며 “장기적 관점에서 인재를 육성하고 이를 바탕으로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발휘하는 것이 기업들이 할 일”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현주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하나금융지주 사외이사 임기 6년으로, 지주 회장 교체기와 맞물려 시선
·  카드업계 점유율 싸움, '출혈경쟁' 피해 저비용 고효율 마케팅에 집중
·  생명보험사 매물 많다, 윤종규 KB금융의 푸르덴셜생명 입찰가격 신중
·  보험사 생존 위해 몸부림, 인력 줄이고 디지털로 바꾸고 해외로 나가고
·  순이익 부진으로 신음하는 보험사들, 금융지주는 왜 눈독 들일까
·  한국투자증권, 태광실업 상장 미뤄져 CJ헬스케어 상장 흥행 절실하다
·  미래에셋대우,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상장주관 따내 자존심 회복할까
·  [오늘Who] 김대철, HDC에서 아시아나항공 옮겨 경영정상화 맡나
·  KB증권의 라임자산운용 펀드 불완전판매 의혹 눈덩이처럼 불어나
·  현대차 새 아반떼에 고성능 N라인도 내놓는다, '국민 첫 차' 회복 의지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