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공공부문
한전KPS와 LS산전, 해외 송변전사업 진출 위해 협력
김수연 기자  ksy@businesspost.co.kr  |  2019-11-11 18:09:2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봉석근 한전KPS 발전전력사업본부장(왼쪽 여섯 번째)과 LS산전 오재석 전력사업본부장(오른쪽 다섯 번째)이 7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해외 송변전 사업협력 협약’을 맺은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한전KPS>
한전KPS와 LS산전이 해외 송변전사업 진출을 위해 협력한다.

발전설비 정비회사인 한전KPS와 배전분야 전력기자재 제작회사인 LS산전은 7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해외 송변전사업협력 협약’을 맺었다고 11일 밝혔다.

한전KPS와 LS산전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해외 송변전 건설, 해외 송전망 유지·보수, 해외 발전 운영·유지 및 개조 등 해외사업 개발과 참여에 서로 협력하기로 했다.

봉석근 한전KPS 발전전력사업본부장은 “한전KPS는 발전설비 정비분야에서 탁월한 기술력을 선보이고 있고 LS산전은 우수한 전력기자재를 생산하고 있어 함께 해외 송변전 사업에 진출하는 일은 매우 뜻깊다”며 “두 회사가 보유한 기술력과 경험 등 장점을 모아 사업기회를 확대하는 데 시너지가 발휘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전KPS는 발전 및 전력설비 정비서비스를 제공하는 전문기술 공기업으로 고품질의 송전선로 건설 실적과 역량을 확보하고 있다.

LS산전은 베트남, 미국, 중국 등 해외 주요시장에 네트워크를 보유했고 배전분야에서 우수한 성능의 전력기자재를 생산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수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한전KPS는 경영평가 낮게 받아 직원 성과급 줄어야 주주배당 가능"
·  LS산전, 상생협력기금 내놓고 중소기업 스마트공장 구축지원
·  LS산전, 설 앞두고 중소 협력회사에 납품대금 390억 조기지급
·  셀트리온 대림산업 네이버 효성, 국민연금의 배당확대 압박받나
·  한수원, 월성원전 1호기 경제성 평가 조작의혹으로 폐쇄 순탄치 않아
·  한국전력 탄소정책으로 비용부담 커져, "전기요금 인상 명분될 듯"
·  '카카오 금융사업 진격' 김범수, 증권사 인수 이어 보험사 설립도 눈앞
·  기아차 미국에 레저용 차량 줄줄이 투입, 박한우 수익성 개선에 탄력
·  우민호 영화 '남산의 부장들' 관객몰이, 쇼박스 '내부자들' 영광 재현할까
·  국민연금, '조원태 연임' 걸린 한진칼 주주총회에서 주주권 행사할까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