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KEB하나은행, 거래기업 임직원 대상 수출입업무 교육
윤준영 기자  junyoung@businesspost.co.kr  |  2019-11-10 11:20:58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KEB하나은행이 거래기업 임직원을 대상으로 수출입업무 교육을 지속하고 있다.

하나은행은 7일부터 이틀간 을지로 본점에서 110곳 거래기업의 임직원 220명을 초청해 ‘2019년 하반기 KEB하나은행 수출입 아카데미’를 열었다고 10일 밝혔다.
 
▲ 하나은행은 7일부터 이틀간 을지로 본점에서 110곳 거래기업의 임직원 220명을 초청해 ‘2019년 하반기 KEB하나은행 수출입 아카데미’를 열었다고 10일 밝혔다. < KEB하나은행>

하나은행의 '수출입 아카데미'는 전문가가 거래기업 실무자 및 임원들에게 다양한 수출입업무 관련 노하우를 제공하는 현장 중심의 연수 프로그램으로 2007년부터 12년 동안 연 2회씩 열리고 있다. 

수출입 아카데미는 수출입 결제방법 및 지급보증, 신용장 실무 및 주요 선적서류 해설, 기업을 위한 외국환규정 해설, 수출입 상담사례 등을 포함한다.

이번 과정에서는 기존 수료자들의 건의사항을 적극 반영해 수출입업무에서 벌어질 수 있는 다양한 사례를 놓고 전문가와 질의응답할 수 있는 시간이 새로 마련했다.

하나은행 외환마케팅부 관계자는 “수출입 아카데미는 전 과정이 수준 높은 강의로 구성돼 기업 경쟁력 및 실무자의 업무능력 강화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기업들이 필요한 사항을 적극 반영해 유익한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비즈니스포스트 윤준영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