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성윤모, 반도체의 날 기념식에서 "종합 반도체 강국으로 가야"
김디모데 기자  Timothy@businesspost.co.kr  |  2019-10-24 16:39:4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반도체업계가 한 자리에 모여 종합 반도체 강국으로 도약을 다짐했다. 

시스템반도체 분야 발전을 위해 투자펀드를 조성해 시스템반도체 설계기업 성장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기로 했다.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산업통상자원부는 24일 서울 드래곤시티 백두홀에서 성윤모 장관, 진교영 한국반도체산업협회장 등 반도체 분야 산·학·연 관계자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2회 반도체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

반도체의 날은 우리나라 반도체 수출이 처음으로 연 100억 달러를 넘어선 1994년 10월을 기념해 제정됐으며 2008년 이후 올해로 12회를 맞았다.

성윤모 장관은 축사에서 미국과 중국의 무역분쟁, 일본의 수출규제 강화 조치 등 급박한 대외환경을 들면서 소재·부품·장비 공급 안정화를 당부했다.

정부는 소재·부품·장비 공급 안정성 확보와 종합 반도체 강국 도약, 차세대 반도체 기술력 제고, 포용과 상생의 산업 생태계 구축 등 적극적으로 정책지원에 나서겠다고 했다.

성 장관은 “위기를 기회로 삼아 우리 반도체산업 위상을 공고히 유지하고 종합 반도체 강국을 만들어 가자”고 강조했다.

이날 행사에서 정은승 삼성전자 사장, 이석희 SK하이닉스 사장, 성기홍 한국성장금융투자운용 사장, 손보익 실리콘웍스 대표, 진교영 반도체산업협회장 등은 시스템반도체 상생펀드 출자 협약을 맺었다.

약 1천억 원 규모로 상생펀드를 조성해 내실을 갖춘 시스템반도체 설계전문기업(팹리스)에 적극적으로 투자를 확대하기로 했다.

반도체산업 발전을 위해 노력한 유공자 49명에게 정부 포상도 이뤄졌다.

서인학 램리서치코리아 대표는 글로벌시장 진출 기반 마련과 협력사 동반성장·상생협력에 기여한 공로로 은탑산업훈장을 받았다. 삼성전자 김민구 전무는 5G모뎀칩의 세계 최초 상용화로 동탑산업훈장을 받았다.

이기화 SK하이닉스 상무, 박정권 지니틱스 대표는 산업포장을 받았다. 이윤종 DB하이텍 부사장, 김창열 SK실트론 상무, 박인철 한국과학기술원 교수는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최용하 코미코 대표 등 4명은 국무총리표창, 구창근 한미반도체 이사 등 38명은 장관표창을 받았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외국언론 “넷플릭스, 삼성전자와 갤럭시S20 전용 콘텐츠 준비”
·  삼성 갤럭시S20 올해 판매 전망치로 최대 4천만 대를 증권가 제시
·  워싱턴포스트 "갤럭시S20 카메라 최고", 블룸버그 "소프트웨어 부족"
·  노태문 “삼성전자 갤럭시S20은 기존 카메라에 굿바이 외칠 만하다"
·  삼성전자 가로로 접는 ‘갤럭시Z플립’ 공개, 출고가 165만 원
·  삼성전자 갤럭시버즈플러스 내놔, 음향 풍부해지고 재생시간 길어져
·  삼성전자 ‘갤럭시S20’ 카메라 더 강해져, 울트라 출고가 159만5천 원
·  [Who Is ?] 이석희 SK하이닉스 대표이사 사장
·  [오늘Who] SK하이닉스 메모리 투자 신중, 이석희 가격 주도권 원하나
·  [Who Is ?] 김지형 삼성 준법감시위원회 위원장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