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정용진, 정부 규제에 이마트 성장동력 스타필드 출점 더뎌질까 '촉각'
장은파 기자  jep@businesspost.co.kr  |  2019-09-24 17:32:58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정부의 복합쇼핑몰 규제 움직임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정 부회장이 이마트의 성장동력으로 점찍은 ‘스타필드’ 출점이 기존보다 까다로워질 수 있기 때문이다.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24일 정치권에 따르면 앞으로 복합쇼핑몰 출점과 관련해 지방자치단체장의 허가를 받도록 해야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문재인 정부가 들어설 때인 2017년부터 복합쇼핑몰과 관련한 논의가 시작됐는데 출점과 운영 등의 규제를 강화해야 한다는 쪽으로 가닥이 잡히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을지로위원회는 23일 제5회 당정청 회의를 열고 “국토교통부의 훈령을 개정해 단기적으로 지방자치단체가 지구단위계획을 수립할 때 주변여건을 바탕으로 대형유통점 입지 허용 여부를 검토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부가 국토부의 훈령을 개정해 더불어민주당 방안대로 시행하게 되면 복합쇼핑몰 출점도 대형마트처럼 지구단위 계획 수립 때부터 입점이 제한된다. 

정 부회장은 일찍부터 스타필드를 이마트의 미래 성장동력으로 점찍고 그룹 차원의 투자를 이어가고 있는데 규제가 강화되면 스타필드 출점에 제동이 걸릴 수 있다. 

정 부회장은 2017년 스타필드 고양점 개장식에서 "스타필드의 목표는 고객들을 집 밖으로 끌어내는 것"이라며 "온라인이 유통시장을 점점 장악하면서 고객들이 집에서 나오지 않고 있는데 이런 시설이 아니면 고객을 바깥으로 끌어낼 수 없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대규모 투자도 이어가고 있다. 이마트는 2013년부터 스타필드를 운영하는 신세계프라퍼티에 유상 증자를 통해 1조1천억 원 규모의 돈을 쏟아부었다. 올해부터 2021년까지 신세계프라퍼티에 모두 4775억 원을 투자하기로 했다.

정 부회장은 최근 스타필드를 지방에도 출점하면서 전국 단위 쇼핑몰로 키우고 있는데 규제가 강화되면 출점에 차질이 빚어질 수 있다. 

정 부회장은 올해부터 지방으로 권역을 넓혀가기 시작했다. 10월 부산에 스티필드시티 명지점을 열기 위한 막바지 준비를 하고 있고 창원에서는 교통영향 평가 신청서를 내면서 공사를 진행하기 위한 허가를 기다리고 있다.

이를 시작으로 전국 주요 거점에 스타필드를 세우겠다는 계획이었지만 규제가 강화되면 이런 전략이 틀어질 수 있다.

다만 스타필드를 포함해 복합쇼핑몰에 입점한 소상공인들의 반발도 있는 점에서 복합쇼핑몰과 관련한 정부 규제가 완화될 수도 있다는 의견도 나온다.

한국경제연구원에 따르면 2018년 국내 복합쇼핑몰 안에 중소기업과 자영업자가 운영하는 매장 비중이 68%를 차지하고 있다. 복합쇼핑몰을 규제하면 복합쇼핑몰에 입점한 소상공인들의 피해를 볼 수 있다며 경제단체에서 반발하고 있다.

신세계프라퍼티 관계자는 “아직까지는 국토부 훈령을 개정하는 것이 확정되지 않았기 때문에 상황을 지켜보고 있다”며 “스타필드는 규제 문제와 상관없이 지역상권과 상생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장은파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까사미아, 신세계 지원사격에도 홈퍼니싱 경쟁 치열해 적자탈출 고전
·  신격호 빈소 사흘째 조문행렬, 구광모 이명희 정용진 허창수 찾아
·  롯데마트 자리 지킨 문영표, 베트남과 인도네시아에서 확장 더 민다
·  신동빈, 신격호 유산을 롯데 사회재단에 넘겨 분쟁 불씨 원천차단하나
·  [Who Is ?]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  [오늘Who] 정용진 이마트 '유통실험' 조절, 실패 교훈삼아 수익 고려
·  [Who Is ?]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  NH투자증권, NH헤지자산운용 전문성 키워 라임자산운용 불신 맞서다
·  메리츠종금증권, 해외부동산 공모리츠로 부동산규제에 대응할 길 찾아
·  한국투자금융지주 사모펀드 재진출, 정남구 5년 전 실패의 자존심 회복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