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정치·사회
경기도 파주 농장 2곳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신고
류근영 기자  rky@businesspost.co.kr  |  2019-09-20 13:52:21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경기도 파주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신고가 접수됐다.

농림축산식품부는 20일 “오전 7시20분경 경기도 파주 적성면의 농장 1곳에서, 8시40분 경 파평면의 농장 1곳에서 각각 돼지가 폐사했다는 신고가 들어왔다”고 밝혔다.
 
▲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적성면의 농장에서 2마리, 파평면의 농장에서는 1마리가 폐사한 것으로 확인됐다.

농식품부는 해당 농장을 긴급 소독하고 검역관들을 보내 정밀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검사결과는 자정경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적성면의 농장은 돼지 2750마리를, 파평면의 농장은 4200마리를 키우고 있는 것으로 파악된다.

이번 의심신고는 파주와 연천의 양돈농장 2곳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병한 뒤 세 번째 접수된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류근영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문재인 지지율 47.4%로 올라, 학생과 사무직에서 지지 늘어
·  [오늘Who] 한상범, LG디스플레이 중소형 올레드 성장궤도 잡았다
·  [CEO&주가] 조용병 2기 경영 출발, 신한금융지주 주가도 궤도 오를까
·  “셀트리온헬스케어 주가 상승 가능”, 새 의약품 내놔 실적 전망 밝아
·  국민연금 수탁자책임전문위, 한진칼 대림산업 두고 어떤 결정할까
·  문종구 삼표시멘트 맡아 1년 만에 이익 회복, 올해도 업황과 싸운다
·  인천공항공사, 코로나19 신음하는 인천공항 면세점 임대료 깎아줄까
·  한수원, 원전 월성1호기 조기폐쇄 관련 감사원 감사 길어져 '답답'
·  NH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상장주관 나눠 경쟁
·  [단독] 기아차, 쏘렌토 친환경차 등록절차 없이 예약받아 산업부도 황당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