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신세계푸드, 한국식 할랄 라면인 ‘대박라면’을 10월부터 중국수출
박혜린 기자  phl@businesspost.co.kr  |  2019-09-19 11:38:23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신세계푸드가 한국식 할랄라면인 ‘대박라면’을 중국에 수출한다.

할랄은 이슬람 율법에 따라 이슬람교도가 먹고 쓸 수 있도록 허용한 제품을 말한다.
 
▲ 신세계푸드의 '대박라면 고스트페퍼 스파이시 치킨 맛' 제품 이미지.

신세계푸드는 10월부터 중국 광저우와 상하이, 톈진 등 지역에서 온오프라인을 통해 ‘대박라면 고스트페퍼 스파이시 치킨 맛’ 제품을 판매한다고 19일 밝혔다.

대박라면은 앞서 3월 신세계푸드가 할랄식품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말레이시아 식품기업 ‘마미더블데커’와 협업해 선보인 한국식 할랄라면이다.

세상에서 가장 매운 고추 가운데 하나인 고스트페퍼(부트졸로키아)를 넣어 강력한 매운 맛을 낸 점이 특징이다.

대박라면은 올해 3월 말레이시아에서 출시되자마자 한정판매 기간인 3개월 동안 60만 개가 모두 팔려나갔다. 그 뒤 6월 대만, 8월 싱가포르로 각각 5만 개가 수출됐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중국을 비롯한 동남아 현지 소비자들의 취향에 맞는 제품 개발과 마케팅을 통해 지속적으로 할랄푸드 및 동남아시장을 공략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박혜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식품주 약세, 신세계푸드 삼양식품 4%대 하락 마니커에프앤지 상승
·  식품주 엇갈려, 사조산업 남양유업 오르고 샘표식품 푸드나무 내려
·  식품주 대체로 상승, 삼양식품 7%대 롯데푸드 4%대 뛰어
·  식품주 갈피 못 잡아, 흥국에프엔비 뛰고 마니커 CJ프레시웨이 내려
·  식품주 약세, 풀무원 5%대 해마로푸드서비스 대상 3%대 하락
·  식품주 대체로 올라, 마니커에프앤지 5%대 남양유업 2%대 상승
·  고동진 홍원표 최치훈도 '동학개미', 삼성전자 주식 산 삼성 CEO 많다
·  명노현, LS전선 10년 공들인 해저케이블 앞세워 해외시장 확장에 탄력
·  셀트리온 주식 매수의견 유지, "코로나19 치료제의 동물시험 진전"
·  SM엔터테인먼트, 중국 아이돌그룹 '웨이션브이'로 보릿고개 넘는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