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LG유플러스, 이케이 KCS 손잡고 IPTV 유아교육 콘텐츠 강화
윤휘종 기자  yhj@businesspost.co.kr  |  2019-09-18 14:35:44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LG유플러스가 유아 미디어 교육콘텐츠를 강화한다.

LG유플러스는 18일 서울 용산 LG유플러스 사옥에서 이케이, KCS교육문화컨설팅과 함께 유아 미디어 교육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왼쪽부터) 이희주 이케이 회장, 현준용 LG유플러스 스마트홈부문장 전무, 김창숙 KCS교육문화컨설팅 대표가 18일 서울 용산 LG유플러스 사옥에서 열린 '유아 미디어 교육 사업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LG유플러스 >

이케이는 온라인 기반 유아교육 전문기업으로 유아교육 1위 포털인 ‘키드키즈’를 운영하고 있다. KCS교육문화컨설팅은 교육 맞춤형 컨설팅 전문기업이다.

협약식에는 현준용 LG유플러스 스마트홈부문장 전무, 이희주 이케이 회장, 김창숙 KCS교육문화컨설팅 대표 등이 참석했다. 

세 회사는 앞으로 △U+tv 아이들나라의 유아 교육 기관 공식 교육과정 채택 확대 및 교육 기관, 가정 대상 유아 미디어 교육 확산 △교육기관과 가정의 긴밀한 연계를 통한 유아교육 활성화 △사회공헌 활동, 공공 교육사업 목적 캠페인 진행 등의 분야에서 협업방안을 논의한다.

LG유플러스는 2018년부터 시범 교육기관과 협력해 ‘U+tv 아이들나라’의 맞춤교육 콘텐츠와 누리과정 기반 콘텐츠 등을 실제 유아 수업에 활용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앞으로 U+tv 아이들나라를 활용한 표준 교육과정을 만들고 교사용 지도서를 발간하는 한편 교육 실증 사례 개발, 교사 교육 확대 등에 나설 방침을 세웠다. 

현 전무는“U+tv 아이들나라를 활용한 유아 미디어 교육콘텐츠 활성화사업에 국내 대표 교육 전문기업들과 협력하게 됐다”며 “이번 업무협약으로 인터넷TV(IPTV)를 이용한 프리미엄 유아교육서비스 대중화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윤휘종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