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현대차, 다우존스 지속가능 경영지수에 처음 참여해 이름 올려
남희헌 기자  gypsies87@businesspost.co.kr  |  2019-09-15 11:09:1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현대자동차가 국제적으로 공신력을 인정받는 기업평가지표인 ‘다우존스 지속가능 경영지수’ 평가에 처음으로 이름을 올렸다. 

현대차는 다우존스가 14일 발표한 ‘2019 다우존스 지속가능 경영지수(DJSI)’에 처음으로 참여해 'DJSI코리아'에 편입됐다고 15일 밝혔다.
 
▲ 이원희 현대자동차 대표이사 사장.

세계 최대 금융정보기업인 다우존스와 글로벌 지속가능 경영평가 전문기업인 로베코샘은 해마다 시가총액 기준 글로벌 상위 2500개 기업을 대상으로 경제와 환경, 사회에 미치는 영향을 평가한 뒤 이를 지표로 환산해 ‘다우존스 지속가능 경영지수’를 내놓는다.

현대차는 "기업의 장기적 지속가능 경영 수준을 진단하고 비재무적 가치의 재무적 영향도를 측정하기 위해 올해 다우존스 지속가능 경영지수에 처음으로 참여했다"고 말했다.

현대차는 참여 첫 해인 올해 국내 우수기업임을 의미하는 ‘DJSI코리아’에 포함되는 성과를 올렸다.

다우존스 지속가능 경영지수는 기업의 재무 정보와 환경경영, 윤리경영, 사회공헌 등 비재무적 측면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산업군별로 글로벌 상위 기업인 ‘DJSI월드’, 아시아·태평양 상위 기업인 ‘DJSI아시아퍼시픽’, 국내 상위기업인 ‘DJSI코리아’ 등을 선정한다.

현대차는 4월 ‘탄소 정보공개 프로젝트’의 2018년도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리더십A를 획득하고 국내 상위 5개기업에게 주어진 ‘탄소경영 아너스클럽’에 선정되는 등 환경경영 측면에서 최고 수준의 지속가 능경영성과를 인정받았다고 전했다.

현대차는 “최근 급변하는 대내외 경영환경에서 기업의 미래를 예측하는 수단의 하나로서 지속가능성 평가의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다”며 “다우존스 지속가능 경영지수에 참여하게 된 것을 주요 이해관계자와 소통 강화의 계기로 삼을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남희헌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