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공공부문
서울시, 내년 미국 CES에 참가해 스마트행정과 혁신기업 알리기로
고우영 기자  kwyoung@businesspost.co.kr  |  2019-09-10 17:57:0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서울시가 내년 미국에서 열리는 국제 전자제품 박람회에 참가해 서울시의 스마트행정을 소개하고 서울 소재 24개 혁신기업들의 해외진출을 지원한다.

서울시는 2020년 1월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20’에 참가해 ‘서울관’을 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 서울시는 내년 미국에서 열리는 국제 전자제품 박람회 CES에 참가해 서울시의 스마트 행정을 소개하고 서울 소재 24개 혁신기업들의 해외진출을 지원한다고 10일 밝혔다.

CES는 해마다 미국소비자기술협회의 주관으로 열리는 국제 전자제품 박람회다. 이번 CES에서는 인공지능과 스마트시티, 스마트홈, 디지털 헬스케어 등 최근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첨단기술 관련 경향을 살펴볼 수 있다.

서울시는 이번 CES에서 1600만 건의 행정데이터와 서울시내 1500여 개의 폐쇄회로 영상정보 등으로 서울시의 정책결정을 지원하는 ‘디지털 시민시장실’ 등을 선보여 서울시가 펼치고 있는 스마트 행정을 소개하기로 했다.

서울시는 27일까지 CES에 동행할 회사를 모집한다.

서울시는 심사를 거쳐 모집에 지원한 서울 소재 혁신기업 가운데 모두 24개 회사를 선발한다.

선발된 기업은 항공료 일부와 제품 운송비, 홍보물 제작, 현지 통역 등을 지원받는다.

서울시는 CES에서 혁신기업과 바이어의 만남을 주선해 혁신기업이 제품 판매계약을 체결할 수 있도록 돕기로 했다.

이원목 서울시 스마트도시정책관은 “서울 소재 혁신기업들의 앞선 기술력과 도전정신이 서울을 세계에서 손꼽는 스마트도시로 만든 원천”이라며 “서울시는 우수한 기술을 보유한 혁신기업들이 세계무대에서 경쟁할 수 있도록 뒷받침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우영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KT, 세계은행과 협력해 개발도상국 보건역량 발전 지원
·  현대차 기아차, 도로상황 판단해 스스로 변속하는 시스템 개발
·  [Who Is ?] 박윤영 KT 기업부문장 사장
·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새 대표에 이지은, 부사장에서 승진
·  이대훈, 로봇과 사람이 함께 일하는 NH농협은행으로 빨리 간다
·  삼성SDS, 부산항만공사와 로테르담 물류센터 10년 운영계약 체결
·  현대차 다중 모빌리티서비스 추진, 지영조 "사람 중심 스마트시티"
·  [오늘Who] 손동연, 두산인프라코어 기술로 두산 디지털 전환 선봉에
·  넥슨 넷마블, '효자' 자회사 앞세워 해외에서 활력 확보 기대품어
·  알에스오토메이션 맥스로텍, 로봇산업 육성정책에 사업확대 기회잡아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