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롯데제과, 추석 앞두고 롯데껌 증정하며 졸음운전 방지 캠페인
박혜린 기자  phl@businesspost.co.kr  |  2019-09-10 12:30:56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롯데제과가 추석을 앞두고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친다.

롯데제과는 추석연휴에 귀성객을 대상으로 졸음운전 방지 캠페인을 전개하고 사회복지기관에 롯데제과 제품을 기부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 롯데제과가 2019년 추석을 앞두고 밀양복지재단에 빼빼로 등 과자를 전달했다.

롯데제과는 11일 한국도로공사와 함께 ‘졸음운전 방지 껌씹기 캠페인’을 진행한다.

이 캠페인은 명절 연휴와 휴가철 등 차량 운행이 많아지는 시기에 맞춰 운전자들이 졸지 않고 안전운전을 할 수 있도록 껌 등을 무료로 나눠주는 행사다.

롯데제과와 한국도로공사는 기흥 휴게소(부산방향), 김포 톨케이트(판교방향), 시흥 휴게소(판교방향), 죽암 휴게소(부산방향), 망향 휴게소(부산방향), 금강 휴게소(부산방향) 등을 포함한 모두 13개 휴게소에서 귀성 차량 운전자들에게 ‘졸음번쩍껌’ 등을 나눠준다.

롯데제과는 최근 ‘밀알복지재단’과 ‘희망을 나누는 사람들’ 등 사회복지기관 2곳에 빼빼로 등 롯데제과 과자 3백여 박스를 전달하기도 했다.

롯데제과가 사회복지기관에 기부한 제품은 보육원, 지역아동센터 등에 전달된다. [비즈니스포스트 박혜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인터뷰] 평택 민주당 의원 홍기원 “쌍용차 무너지면 국가경제 큰 부담"
·  [오늘Who] 윤석민, 태영그룹의 SBS 문제 해결에 6개월은 너무 짧다
·  조선3사 카타르 LNG선으로 1조 이상씩 확보, 가격은 아쉽다는 시선도
·  전대진, 금호타이어 명운 달린 광주공장 이전작업 진척없어 속타
·  현대차 하늘 나는 차 상용화에 정부 전폭적 지원, 신재원 기회이자 부담
·  대한항공 주식 매수의견 유지, "항공화물 수익으로 여객부진 만회" 
·  "와이솔 주가 상승 가능", 5G스마트폰 부품 공급 하반기부터 늘어
·  신세계인터내셔날, 중국인 취향 저격 화장품으로 연타석 홈런 날리나
·  신한금융지주 코로나19 위기관리능력 확인, 회복된 주가 더 갈까 주목
·  한국조선해양, 카타르 이어 LNG선 수주 밝고 해양일감도 따낼 가능성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