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델타항공 한진칼 지분 9.21%로 확대, "경영권에 영향 안 끼쳐"
최석철 기자  esdolsoi@businesspost.co.kr  |  2019-09-10 10:23:4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델타항공이 한진칼 지분 4.08%를 추가로 사들였다.

델타항공은 6일 기준으로 한진칼 지분율을 5.13%(303만8천 주)에서 9.21%(545만2286주)로 늘렸다고 10일 밝혔다.
 
▲ 델타항공은 6일 기준으로 한진칼 지분율을 5.13%(303만8천 주)에서 9.21%(545만2286주)로 늘렸다고 10일 밝혔다. <연합뉴스>

8월1일부터 9월6일까지 장내매수로 한진칼 주식 241만4286주를 사들였다. 

델타항공은 한진칼 지분율을 공시하며 “보고자 본인(델타항공)은 주식 등의 보유기간에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 시행령 제154조 1항의 규정에서 정한 경영권에 영향을 주기 위한 행위를 하지 않을 것임을 확인한다”는 내용의 확인서를 함께 첨부했다.

델타항공은 올해 6월 한진칼 지분 4.3%를 확보했다고 발표하면서 앞으로 한진칼 지분율을 10%까지 확대하겠다는 계획을 내놓았다.

한진칼 주주 구성을 살펴보면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등 오너일가가 지분 28.93%를 보유하고 있으며 KCGI 15.98%, 델타항공 9.21%, 국민연금 4.11% 등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석철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