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와이디생명과학, 신약 재창출 전략으로 안과질환 치료제 개발 기대
조승리 기자  csr@businesspost.co.kr  |  2019-05-30 11:00:08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와이디생명과학가 안과질환 치료제에서 경쟁제품보다 낮은 가격과 높은 편의성으로 시장 점유율을 손쉽게 확보할 것으로 전망됐다.

이소중 SK증권 연구원은 30일 "와이디생명과학의 안과질환 치료제는 낮은 원가로 구성된 경구제이기 때문에 경쟁제품보다 낮은 원가로 판매가 가능하다"며 "눈에 직접 시술해야 하는 기존 치료제보다 편의성이 높고 기존 약물에 무반응인 환자를 대상으로도 적용이 가능해 시장 점유율을 확보하는 것이 쉬울 것"이라고 내다봤다.
 
▲ 이진우 와이디생명과학 대표이사.

와이디생명과학은 안과질환 신약 개발회사다. 금융투자협회가 운영하는 장외주식시장 K-OTC 시장에 상장돼 있다.

와이디생명과학은 신약 재창출 연구개발 전략을 통해 당뇨성 황반부종과 당뇨성 망막병증, 노인성 황반변성 치료제를 개발하고 있다.

신약 재창출 연구개발전략은 이미 시판돼 사용되고 있어 안정성이 입증된 약물이나 임상에서 안정성은 있지만 효능은 충분히 입증되지 않아 허가 받지 못한 약품을 대상으로 새로운 적응증을 규명해 신약으로 개발하는 것을 말한다.

와이디생명과학의 신약 후보물질은 현재 판매되고 있는 노바티스의 글리벡(성분명: 이메티닙)을 기반으로 적응증을 확대한 신약이다.

당뇨성 황반부종 치료제는 현재 글로벌 임상2a상을 진행하고 있고 당뇨성 망막병증 치료제는 임상2a상의 승인을 받았다. 노인성 황반변성 치료제는 국내에서 임상1상 신청을 계획하고 있다.

와이디생명과학의 신약 후보물질들은 모두 동일한 작용기전으로 개발되고 있기 때문에 당뇨성 황반부종 치료제의 임상에서 긍정적 결과를 얻는다면 당뇨성 망막병증과 노인성 황반변성 치료제의 개발도 원활하게 진행될 것으로 전망된다.

와이디생명과학은 신약 후보물질 가운데 진행이 제일 앞서 있는 당뇨성 황반부종 치료제의 기술이전을 추진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승리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한미약품, 당뇨와 폐암 치료제 신약개발에서 불확실성 안아
·  종근당, 다양한 전문의약품 제품군 기반으로 올해 실적증가 가능
·  부동산펀드 설정액 100조 눈앞, 해외 부동산펀드가 54조로 더 많아
·  [실적발표] 성보화학, 일성신약
·  씨젠, 연구개발비용 부담에도 매출 늘어 실적 계속 좋아져
·  휴온스 신약개발 이끄는 엄기안, 사업실적도 좋아 대표 연임 청신호
·  대웅제약, 위식도역류질환 치료제를 멕시코에 5천만 달러 수출계약
·  NH투자증권, SK바이오팜 신약 성과로 상장흥행 기대 커져 반갑다
·  [오늘Who] 임종석, 민주당 삼고초려에 호남 선거운동 지휘 맡나
·  경쟁사 균주분쟁은 휴젤에게 기회, 손지훈 중국진출 위해 공격 앞으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