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삼성전자 "갤럭시폴드는 20만 번 접었다가 펼쳐도 내구성 유지"
김용원 기자  one@businesspost.co.kr  |  2019-03-28 11:28:58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삼성전자가 접는 스마트폰 '갤럭시폴드' 출시를 앞두고 화면을 계속해 접었다 펼쳐도 유지되는 내구성을 강조하는 광고영상을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28일 공식 뉴스룸과 유튜브 채널을 통해 갤럭시폴드의 실험영상을 공개했다.
 
▲ 삼성전자가 공개한 '갤럭시폴드' 내구성 실험 영상.

이 영상에는 자동화된 로봇이 여러 대의 갤럭시폴드를 반복해서 접었다 펴는 모습이 담겼다.

삼성전자는 "접는 실험은 갤럭시폴드의 내구성을 확인하는 중요한 실험"이라며 "20만 번 이상 접었다 편 뒤에도 제품이 손상되지 않는다는 점을 확인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갤럭시폴드는 하루에 100번을 펼쳤다 접는다고 가정했을 때 약 5년 동안 사용해도 내구성에 문제가 없다.

갤럭시폴드에 탑재된 접는 디스플레이와 경첩 부분이 강한 내구성을 갖추고 있어 스마트폰의 품질을 유지하는 데 핵심 역할을 하고 있다는 것이다.

삼성전자는 "갤럭시폴드는 새롭고 혁신적 모바일 경험을 소비자에게 제공할 수 있는 제품"이라며 "다중 작업과 동영상 재생, 게임 실행 등에서 장점을 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삼성전자 갤럭시폴드는 4월부터 전 세계 주요 국가에 순차적으로 출시된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용원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