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정치·사회

문재인 "여성의 안전이 곧 사회의 안전, 여성폭력 근절하겠다"

김남형 기자
2021-11-25   /  12:46:55
문재인 대통령이 여성폭력을 뿌리뽑겠다고 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25일 여성폭력 추방주간을 맞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여성의 안전이 곧 사회의 안전"이라며 "여성폭력 근절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문재인 "여성의 안전이 곧 사회의 안전, 여성폭력 근절하겠다"

문재인 대통령.


문 대통령은 "아동과 청소년, 1인가구 여성, 여성 장애인 등 대상별 맞춤형 대응을 강화하고 교육·문화·예술·체육분야와 민간·공공분야 여성폭력 근절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여성폭력 추방주간(11월25일~12월1일)의 의미를 되새겼다.

문 대통령은 "우리의 관심이 여성폭력 없는 일상을 지킨다는 슬로건으로 일주일 동안 진행된다"며 "존중하고 존중받는 삶을 생각해보는 시간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여성 안전의 중요성을 짚었다. 

문 대통령은 "여성과 남성의 삶은 맞닿아 있다"며 "상대의 자유와 안전을 지키는 것이 곧 나의 권리를 지켜내는 길임을 함께 되새겼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여성폭력 근절을 위한 정부의 노력을 알렸다.

문 대통령은 "정부는 법과 제도를 통해 안전한 울타리와 감정의 완충지대를 만들어 왔다"며 "여성폭력방지기본법과 스토킹처벌법, 인신매매방지법을 제정했고 여성폭력방지정책 기본계획과 신종 성범죄 대응체계도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하지만 여전히 폭력에 희생당하는 여성들이 있어 마음 아프다"며 "완벽한 제도란 없을지 모르지만 우리는 사건이 생길 때마다 반성하고 거울삼으며 끊임없이 나아가야 한다"고 덧붙였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남형 기자]

이 기사는 꼭!

  1. 포스코 지주사 전환 가능성 커져, 최정우 신사업 확대전략 힘 받을 듯
  2. 이재명 윤석열 앞다퉈 수도권 GTX 공약, 같은점과 다른점은
  3. 농협경제지주와 노조 농산물 구매권 갈등 커져, 장철훈 설득 통할까
  4. 한국은행, '중앙은행 디지털화폐' 송금 실험 삼성전자 갤럭시로 진행
  5. 윤석열 '김건희 7시간 통화'와 '이재명 형수욕설' 대결 우세, 원팀엔 한숨
  6. GS건설 수도권급행철도 GTX-B 사업 뛰어드나, 임병용 사업성 저울질
  7. 한미약품 기술수출 수확 본격화, 권세창 신약 임상자금 걱정 없어
  8. 개미 울리는 '물적분할 뒤 상장', 금융위원장 고승범 개선책 내놓나
  9. 국민연금 포스코 물적분할 찬반 고심, 주주가치 제고 긍정평가 분위기
  10. 하나대체투자자산운용 사업 다각화 성과, 김희석 재신임받을까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