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정치·사회

문재인 지지율 37.3%로 올라, 민주당 지지도 28.5% 국민의힘 42.5%

허원석 기자
2021-11-15   /  12:26:27
문재인 지지율 37.3%로 올라, 민주당 지지도 28.5% 국민의힘 42.5%

▲ 문재인 대통령 국정수행 평가. <리얼미터>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도가 3주 만에 올랐다.

여론 조사기관 리얼미터는 11월2주차 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도 조사(주간 집계)에서 응답자의 37.3%가 '문 대통령이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대답했다고 15일 밝혔다. 

지난주 주간 집계보다 3.1%포인트 높아졌다. 

'국정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4.0%포인트 내린 58.9%로 조사됐다. 

긍정평가와 부정평가 격차는 21.6%포인트다.  

'모름/무응답'은 3.8%로 조사됐다.

국정 지지도는 모든 지역에서 지난 주간 집계보다 높아졌다.

다만 부산·울산·경남에서 긍정 평가가 0.4%포인트 낮아졌고 제주도에서는 36.9%로 21.4%포인트 하락했다.

연령대별로는 긍정평가가 60대에서만 1.7%포인트 하락했고 나머지 연령대에서는 상승했다.

부정평가는 50대와 열린민주당 지지층, 농림어업·무직에서 높아진 것으로 조사됐다.

정당 지지도를 살펴보면 더불어민주당은 28.5%로 11월1주차보다 2.6%포인트 높아졌다. 국민의힘은 3.5%포인트 하락한 42.5%로 집계됐다.

더불어민주당 지지율은 3주 만에 상승해 두 정당의 격차는 14.0%포인트로 오차범위 밖에서 국민의힘이 앞섰다.

국민의당은 8.5%, 열린민주당은 5.7%, 정의당은 3.3%로 조사됐다. 

이번 여론조사는 YTN 의뢰로 리얼미터가 11월8일부터 11월12일까지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4만7739명을 접촉해 2522명(5.3%)의 응답을 받아 이뤄졌다. 신뢰 수준 95%에 표본 오차는 ±2.0%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리얼미터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허원석 기자]

이 기사는 꼭!

  1. 이재명 윤석열 앞다퉈 수도권 GTX 공약, 같은점과 다른점은
  2. 농협경제지주와 노조 농산물 구매권 갈등 커져, 장철훈 설득 통할까
  3. 한국은행, '중앙은행 디지털화폐' 송금 실험 삼성전자 갤럭시로 진행
  4. 윤석열 '김건희 7시간 통화'와 '이재명 형수욕설' 대결 우세, 원팀엔 한숨
  5. GS건설 수도권급행철도 GTX-B 사업 뛰어드나, 임병용 사업성 저울질
  6. 한미약품 기술수출 수확 본격화, 권세창 신약 임상자금 걱정 없어
  7. 개미 울리는 '물적분할 뒤 상장', 금융위원장 고승범 개선책 내놓나
  8. 국민연금 포스코 물적분할 찬반 고심, 주주가치 제고 긍정평가 분위기
  9. 하나대체투자자산운용 사업 다각화 성과, 김희석 재신임받을까
  10. 한국앤컴퍼니그룹 회장 조현범, 독자경영 첫 해 노사관계 부담 한가득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