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7-08-22(화)
> 사회문화
고영태 묵비권, 검찰 구속기간 연장해 보강수사구속기간 5월2일까지 연장...2천만 원 받고 관세청 인사에 개입한 혐의
이규연 기자  |  nuevacarta@businesspost.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4.21  18:31:07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검찰이 고영태 전 더블루K 이사의 구속기간을 연장해 관세청 인사개입 혐의를 보강하는 조사를 한다.

서울중앙지방검찰청 형사7부(부장검사 정순신)와 첨단1부(부장검사 손영배)는 법원으로부터 고 전 이사의 구속기간 연장을 허가받았다고 21일 밝혔다.

   
▲ 고영태 전 더블루K 이사.
고 전 이사는 15일 구속됐는데 이번 허가로 구속기간이 5월2일까지 연장됐다. 형사소송법상 검찰이 구속 뒤 10일 동안 피의자의 신병을 확보할 수 있고 구속기간을 연장하면 10일이 추가된다.

고 전 이사는 2천만 원을 받고 관세청 인사에 개입한 혐의(알선수재)를 받고 있다. 주식에 투자하겠다는 명목으로 수천만 원을 받은 뒤 돌려주지 않았으며 불법 인터넷도박 사이트를 운영한 혐의도 있다.

고 전 이사는 검찰의 조사를 매일 받고 있지만 묵비권을 행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고 전 이사의 보강조사를 실시한 뒤 5월 초에 기소할 방침을 세운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이 5월2일까지 고 전 이사를 기소하지 않을 경우 즉각 석방해야 한다. [비즈니스포스트 이규연 기자]

[관련기사]

이규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인기기사
여백
최근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특별시 강남구 삼성로100길 15 명당빌딩 4층   전화 : 1800-6522   팩스 : 070-4015-8658
등록번호 : 서울 아 02897   제호: 비즈니스포스트   등록일: 2013.11.13   발행·편집인 : 강석운   발행일자: 2013년 12월 2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석운
Copyright © 2014 비즈니스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