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정치·사회
조국 ‘검사와 대화’ 시작, "평검사 목소리를 검찰개혁에 반영"
이규연 기자  nuevacarta@businesspost.co.kr  |  2019-09-20 11:32:3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조국 법무부 장관이 의정부지방검찰청을 시작으로 전국 평검사들과 대화를 시작했다. 

조 장관은 20일 경기도 의정부지검에 도착해 기자들에게 “검찰개혁 내용이든 일선에서 일하는 사람의 애로사항이든 주제에 제한 없이 생생한 목소리를 들으려 한다”고 말했다. 
 
조국 법무부 장관이 20일 경기도 의정부시 의정부지방검찰청에 도착해 기자들의 질문에 대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그는 “검찰개혁을 위해 누구보다도 일선현장에서 묵묵하게 일하는 검사와 직원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는 일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조 장관은 검찰 수사관 등 직원들과 대화를 거쳐 평검사들과 자유토론 형식으로 대화한다.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말할 수 있도록 평검사보다 높은 지위의 간부검사는 배석하지 않는다. 

조 장관은 “이날 대화는 내가 말하는 시간이 아니라 듣는 시간”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의정부지검을 시작으로 일선 지방검찰청을 돌면서 평검사들과 대화하기로 했다. 자세한 일정과 내용 등은 비공개로 진행한다. 

법무부 검찰국과 검찰개혁추진단은 조 장관과 검사들의 대화에서 나온 의견을 취합해 2기 법무검찰개혁위원회에 안건으로 올려 검찰개혁에 관련된 제도 개편에 반영할 방침을 세웠다. [비즈니스포스트 이규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